블로그 이미지
aks24

Notice

Recent Comment

Recent Trackback

Archive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 78,205total
  • 0today
  • 4yesterday
2011.03.14 12:12 정신의 행복

피낭힐을 가기위해 204번 버스를 기다린지 30분. 이 버스는 타버스보다 운행간격이 길었다.
버스가 도착하여 버스기사에게 피낭힐을얘기하고 표를 살려고했는데 기사가 갈수없다며 사정을 얘기를한다. 우린 대충 알아듣고 버스에서 내렸지만 왜 못가는지 이유는 알 수 없었다. 나중에 책자에서 이유를 찾을 수 있었는데 작년부터 시작한 피낭힐작공사가 아직 끝나지 않았기 때문이었다. 하는 수 없이 우린 니봉버스터미널로 가보기로 했다.

니봉버스터미널은 페낭의 시외버스터미널로 콤타에서 303번 버스를 타고 갈 수 있다. 전날 시외버스터미널을 찾아 콤타를 몇바퀴 돌았지만 보이지않아 호텔직원에게 물어본 후 니봉버스터미널이 있는것을 알 수 있었다.

호텔직원이 가르쳐준대로 303번버스를타긴했지만 어디에서 내리는지 몰랐던 우리는 지도와 거리표지판을보며 터미널로 향했다. 가던 중 터미널근처 대학을 확인한 우린 기사에게 내려야하냐고 물었더니 기다려보라고 한다. 큰 도로에서 대학쪽으로 난 셋길로 들어가 동네를 한바퀴돌더니 니봉버스터미널에서 차를세우고 내리라고했다.

버스터미널을 한산했고 차도 몇대없었으며 티켓부스는 2층에 위치해있었다. 그리고 2층으로 올라가는 계단에는 사람들이 한명씩 앉아있었다. 사람이없는 계단을 통해 올라간 그곳은 각 행선지별 티켓부스가 있는것이 아니라 각 버스회사들이 사무실을 차려놓고 영업을하고있었다. 행선지별 티켓만사면된다고 생각했던 우린 호객꾼들에게 시달림을 받아야했다. 호객꾼들에게 들은 정보로는 버스가 콤타에서도 픽업을하기때문에 굳이 이곳으로 오지않아도 탈 수있다는것을 알았다. 표 구매는 보류한 후 콤타에서 다시 알아보기로 한 후 터미널을 빠져나왔다.
어디로 갈까 고민하다 오던길에 보았던 마트가 생각나 가보기로 했다. 20여분을 걸어 도착한 마트는 TESCO LOTUS였는데 생각보다 큰마트였다.

마트를 구경하던 중 물을 들고서 가격을 기억못할까봐 메모지에 적었는데 잠시 후 총을소지한 보안요원이 우리에게 다가와 카메라와 메모지를 가르키며 뭐하는거냐며 물었다. 우린 왜 그러는지몰라 당황해하며 설명을 못하자 보안요원은 제차 카메라를 가르키며 우리에게 물어왔고 그제서야 상황파악을 한 우린 카메라를 보여주며 렌즈뚜껑이 닫혀있고 사용하지 않았다고 설명을 했다. 하지만 보안요원은 카메라를 매고다니며 동영상을 촬영한거 아니냐고 다시 물어본다. 황당하고 무서웠고 기분이 나빠졌지만 정신을 차리고 카메라를 눈앞에 보여주며 디카가아닌 필카라고 설명을해주었다. 보안요원은 사무실과 무선으로 얘기를 하더니 카메라를 가방에 넣는것을 확인하고 이제 괜찮다며 가는것이었다. 우리를 가격조사하러원 사람으로 생각한걸까? 기분도 상하고 무서웠던 우린 물값만 계산하고 마트를 빠져나와야만 했다.

마트앞에서 301번버스를타고 콤타로 돌아와 익스프레스버스사무실이 모여있는곳으로갔다. 회사마다 가격은 비슷해보여 친절해보이는 사무실로 들어갔다. 아주머니께서 발행업무를 하는곳이었는데 친절한 설명에 그냥 여기서 예매를 하기로 했다. 버스는 사무실앞에서 탈 수 있다고했으며 출발시간 30분전까지만 오면된다고 하셨다.

티켓예매 후 103번을타고 거니프라자로 갔다. 튠호텔을 지나 내린 그곳은 콤타보다 훨씬 시설도 좋았으며 바닷가에 위치해있어 경치도 공기도 좋은곳이었다. 근처에는 거니드라이브라는 야식당이 열리는곳이 있는데 바닷가 산책로를따라 걸어가다보면 로터리에 위치해 있다. 우리가 도착했을때는 아직 저녁때가아니여서 모든점포가 문을 닫은 상태였다. 

바닷가 산책로를 따라 호텔로 가는길에는 해산물레스토랑이 많이있었고 우린 그 중 BALI HAI SEAFOOD MARKET에서 저녁을 하기로 했다. 아직 저녁식사전인지 큰 식당에는 한테이블만 손님이 있었다. 큰맘먹고 칠리크랩을 먹기로한 우린 1KG에 얼마인지 물어본 후 식당으로 들어갔다. 칠리크랩과 볶음밥을 시켰는데 생각보다 양이 많았다. 맛은 생각보다 괜찮았지만 조금은 짠듯한느낌이었다. 행복하게 다 먹은 우리 밤길을걸어 호텔로 갔다.


- 사용경비 -
303번버스(콤타-니봉버스터미널) : 2 MYR
물1.5L(TESCO) : 0.7 MYR
니시고랭파타야(TESCO푸드코트) : 4.9 MYR
첸돌(TESCO푸드코트) : 2 MYR
조각케이크(KING'S) : 5 MYR
301번버스(TESCO-콤타) : 2 MYR
시외버스예매(파이브스타버스/페낭-쿠알라룸푸르) : 35 MYR
칠리크랩 1KG(BALI HAI SEAFOOD MARKET) : 65 MYR
볶음밥S (BALI HAI SEAFOOD MARKET) : 12 MYR
posted by aks24

댓글을 달아 주세요